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브라질 팀 닥터 "네이마르, 척추골절 부상..월드컵 끝"

스타뉴스
  • 전상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2,298
  • 2014.07.05 10: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브라질, 콜롬비아 2-1로 제압..4강 진출

콜롬비아전서 후반 막판 부상을 당한 브라질 네이마르. /사진 AFPBBNews=뉴스1
콜롬비아전서 후반 막판 부상을 당한 브라질 네이마르. /사진 AFPBBNews=뉴스1
브라질 '에이스' 네이마르(22, 바르셀로나)가 부상으로 월드컵을 마감한다.

브라질은 5일(이하 한국시간) 오전 5시 브라질 포르탈레자에 위치한 에스타디오 카스텔라오에서 열린 콜롬비아와의 '2014 브라질월드컵' 8강전에서 2-1 승리를 거두며 4강에 안착했다.

브라질은 4강 진출에도 불구, 마냥 웃을 수만은 없는 상황에 놓였다. 후반 41분 콜롬비아 수니가와 충돌한 뒤 그라운드를 빠져나간 네이마르의 부상이 꽤나 심각하기 때문이다.

브라질 팀 닥터인 호드리고 라스마르에 따르면 네이마르는 척추골절 부상을 당했다. 수술이 필요한 상황은 아니지만 회복을 위해 허리를 고정시켜야 한다.

라스마르는 "불운하게도 그는 더 이상 월드컵에서 경기를 치를 수 없다. 네이마르가 회복하기 위해선 최소 몇 주간의 시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12년 만에 월드컵 우승컵을 노리는 브라질은 네이마르가 빠짐으로서 전력에 큰 차질이 생길 전망이다. 네이마르는 명실상부 브라질의 '에이스'였다. 네이마르는 이번 월드컵에서 4골을 기록했다. 팀 내 가장 많은 득점수다. 공격 포인트 외에도 네이마르는 번뜩이는 드리블 돌파와 화려한 패스로 분위기 반전의 선봉장 역할을 해왔다.

루이스 펠리페 스콜라리 브라질 감독은 "네이마르는 병원에서 고통으로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네이마르가 빨리 회복하길 바랄 뿐이다"라며 안타까워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네이마르 부상 심각하네..어쩌냐 브라질" "네이마르 척추골절 부상이라니..브라질 대체자원이 녹록치 않네" "네이마르 빠진 브라질은 우승까지는 힘들 듯" "브라질 네이마르 없어도 잘할 수 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브라질은 독일과 결승 진출티켓을 두고 4강에서 맞붙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