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룸메이트' 이다해 "이동욱, 베드신 앞두고 긴장감 제로"

머니투데이
  • 이슈팀 김종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556
  • 2014.08.17 18: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배우 이다해와 이동욱이 '호텔킹' 종방연에서 소감을 전하고 있다./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다해와 이동욱이 '호텔킹' 종방연에서 소감을 전하고 있다./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다해가 이동욱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17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이하 '룸메이트')에서는 이동욱이 출연한 MBC 주말드라마 '호텔킹'의 종방연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이동욱은 "(베드신이) 당연히 떨렸다"고 촬영 후 소감을 밝혔다. 이에 곁에 있던 이다해는 "떨린 사람이 그러냐"며 "아무 감정 없이 하더라"고 황당해 했다. 이어 "내가 여자인데도 스스럼없더라"며 "베드신 앞두고도 툴툴거리고 긴장감 제로였다"고 폭로했다.

그러나 이다해는 "처음 '호텔킹'을 하자고 한 사람이 동욱 오빠였다"며 "(이동욱이) 너무 고생 많았는데 이제 '룸메이트'하면서 힐링하면 좋겠다"고 말해 훈훈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