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인천AG] 한국, '4G' 만에 중국에 첫 실점.. 이재학 1실점

스타뉴스
  • 인천=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9.27 19: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재학. /사진=OSEN
이재학. /사진=OSEN
한국 대표팀이 4경기 만에 첫 실점을 기록했다.

류중일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 대표팀은 27일 오후 6시 30분 인천 문학구장에서 중국 대표팀을 상대로 '2014 인천아시안게임' 야구 준결승전을 치른다.

한국은 2회말 무사 만루 기회서 민병헌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았다. 하지만 이어진 3회초 선발 이재학이 실점을 기록했다.

1사 후 류이에게 중전 안타를 맞은 뒤 자이유안카이의 희생번트로 2사 2루가 됐다. 이어 취샤오 타석 때 이재학이 폭투를 범해 2루주자가 3루까지 갔다. 결국 취샤오는 이재학을 상대로 풀카운트 접전 끝에 9구째를 통타, 깨끗한 좌전 적시타를 기록했다.

한국이 4경기, 23이닝 만에 첫 실점을 기록한 순간이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文대통령 "사면이 오히려 통합 해친다"…고개숙인 이낙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