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야구생중계로 '왔다장보리' 결방…네티즌 '부글부글'

머니투데이
  • 이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230
  • 2014.09.27 21: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제공
MBC제공
27일 밤 아시안게임 야구 준결승 생중계가 이어지면서 MBC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가 결방됐다.

이날 MBC에 따르면 오후 6시25분부터 방송한 인천 아시안게임 한국-중국의 야구 경기로 '무한도전'에 이어 '왔다 장보리'가 결방됐다.

한편 허구연 MBC 해설위원은 야구 준결승 방송 중 "'왔다 장보리'가 방영되려면 한국 선수단이 중국을 콜드게임으로 승리하면 된다"고 밝힌 바 있다.

오후 9시27분 현재 6회가 진행중인 가운데 현재 한국 선수단은 중국을 7대 2로 앞서고 있지만, 콜드게임으로 승리하지 못하면서 '왔다 장보리' 방영은 물 건너간 상태다.

'왔다 장보리' 결방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왔다 장보리를 보고 싶다" "주말만 기다려왔다" "결방 속상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