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유승민, 공무원노조 첫 면담 "충분한 대화할 것"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2.11 12: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노조측, 공무원연금 개혁 시기 연기 요청

=
이충재 전국공무원노조 위원장이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를 비롯한 공무원연금개혁특위위원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5.2.11/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이충재 전국공무원노조 위원장이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를 비롯한 공무원연금개혁특위위원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5.2.11/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유승민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11일 공무원연금 개혁과 관련해 공무원단체 대표단과 면담을 갖고 충분한 의견 수렴을 약속했다.

유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열린 공무원노조와의 첫 면담에서 "어떻게보면 공무원연금 개혁을 정부가 급하게 추진하다가 야당과 당사자들의 이야기를 듣고 4월까지 연기해 놓은 상태"라며 "공무원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야 한다"고 밝혔다.

유 원내대표는 이어진 비공개 면담에서 "필요하면 공무원노조를 언제든지 만나고, 국민대타협기구에서 최대한 노력해 합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면담에 참석한 공무원노조는 공무원연금 개혁 시기 연기를 요청하기도 했다.

이충재 전국공무원노조 위원장은 "속전속결식으로 하고 있는 공무원연금 개혁 시기와 절차 문제에 대해 다시 한번 살펴봐 달라"고 했고, 류영록 대한민국공무원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은 "연금개혁은 백년대계를 바라보고 해야 한다"고 충분한 논의를 강조했다.

이에 대해 유 원내대표는 "최대한 잘해서 시한 내에 타협을 해야 한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지역인재' 역차별에 부글부글…내가 이러려고 인서울했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