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FC서울 오스마르, 'MOM' 선정.. "침착함 부족했다"

스타뉴스
  • 서울월드컵경기장=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3.18 22: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FC서울 오스마르, 'MOM' 선정.. "침착함 부족했다"
FC서울 중원의 핵 오스마르가 시드니전을 마친 이후 경기 소감을 밝혔다.

FC서울은 18일 오후 7시 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웨스턴 시드니와의 '2015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 H조 3차전(홈)에서 0-0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FC서울은 1승1무1패(골득실 0)를 기록, 웨스턴 시드니(1승1무1패,+1)와 동률을 이뤘으나 골득실에서 밀려 3위가 됐다. 1위는 2승을 달리고 있는 광저우 에버그란데(중국), 최하위는 2패의 가시마 엔틀러스다.

이날 오스마르는 FC서울의 수비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하며 중원을 책임졌다. 오스마르는 경기 후 경기감독관이 선정한 '경기 최우수 선수(MOM,Man of the match)'에 선정됐다.

경기 후 오스마르는 "열심히 했고, 잘 싸웠다고 본다. 마지막 골 찬스에서 침착함이 부족한 것 같다. 마지막 패스나 마무리 등에서 침착하지 못했다. 충분히 열심히 하고 훈련을 통해 좋아지고 있다. 열심히 싸워서 조별리그 통과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