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미분양주택 두달째 증가…'악성' 준공 물량도 늘어

머니투데이
  • 신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7.29 11: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6월 미분양주택 3만4068가구…전월대비 21% 증가

/자료=국토교통부
/자료=국토교통부
전국 미분양주택이 두 달 연속 증가했다. 악성 미분양으로 불리는 준공후 미분양마저 늘었다. 특히 지방과 중소형을 중심으로 미분양주택이 크게 늘었다.

국토교통부는 올 6월말 기준 전국 미분양주택이 전달(2만8142가구)대비 21.1%(5926가구) 증가한 총 3만4068가구로 집계됐다고 29일 밝혔다. 5월에 이어 2달 연속 증가한 것.

미분양주택은 2009년 3월 16만5599가구로 정점을 찍은 후 지속적으로 감소 추세를 보여왔다. 올들어서도 1월 3만6985가구를 기록한 뒤 2월 3만3813가구, 3월 2만8897가구, 4월 2만8093가구를 기록했다.

하락세를 보이던 준공후 미분양은 전월(1만2502가구)보다 76가구 증가한 1만2578가구로 집계됐다. 준공후 미분양은 2009년 5월 5만4141가구로 정점을 찍은 후 등락을 거듭했다.

지역별 미분양 물량은 수도권의 경우 1만6094가구로 전월(1만4432가구) 대비 1662가구 늘었다. 특히 서울·인천은 감소했으나 경기만 전달보다 2469가구 증가했다. 지방은 1만7974가구로 전월(1만3710가구) 대비 4264가구 증가했다. 특히 경북 미분양주택은 한달새 1028가구 늘었다.

규모별로 미분양 물량은 85㎡(이하 전용면적) 초과 중대형이 전월(9009가구)보다 689가구 감소한 8320가구로 나타났다. 반면 85㎡ 이하 중소형 미분양은 전월(1만9133가구) 대비 6615가구 증가한 2만5748가구로 집계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추미애, '尹 징계위' 4일로 연기…감찰위·법원 판단 부담됐나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