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응팔' 류혜영, 고경표에 고백 "사귀자"

스타뉴스
  • 김소희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12.05 21: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tvn '응답하라 1988'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응답하라 1988' 방송화면 캡처
'응답하라 1988'에 류혜영이 고경표에 고백했다.

5일 방송된 tvN 금토 드라마 '응답하라 1988'(극본 이우정, 연출 신원호)에서는 보라(류혜영 분)가 독서실에 가려는 선우(고경표 분)를 기다렸다.

자신을 기다리는 보라를 본 선우는 감격하며 "누나 저 기다린 거예요?"라고 물었고, 보라는 그렇다고 다했다.

보라는 할 말이 있다며 "너 사람 진짜 신경 쓰이기 해. 맨날 눈앞에서 왔다갔다 근데 너 그러는 거 나 때문인 거 같아. 내가 너한테 여지를 준 것 같다고. 그래 우리 사귀어 나도 너 좋아"라고 말했다.

이 말에 선우는 기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만1000원 통신비, 알뜰폰 환승해 3만원 넘게 아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