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美 캔자스주 총기난사… 최소 3명 사망, 20명 부상

머니투데이
  • 구유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2.26 10: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구글맵스
/사진=구글맵스
미국 캔자스 주 헤스턴에서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해 최소 3명이 사망했다.

외신들에 따르면 25일(현지시간) 오후 4시40분쯤 미국 캔자스 주 하비 카운티 헤스턴에 위치한 잔디기계회사 엑셀 인더스트리(Excel Industries)를 비롯한 인근 지역에서 한 남성이 총기를 난사해 최소 3명이 사망하고 20여명이 부상당했다.

AK-47 소총을 든 용의자는 장소를 옮겨가며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T. 월튼 하비 카운티 보안관에 따르면 용의자는 헤스턴 인근 뉴튼에서 지나가는 차량 운전자를 향해 첫 번째 총격을 가했다. 피해자는 어깨에 총을 맞았다. 이어 용의자는 장소를 이동해 지나가던 행인의 다리를 향해 총을 쐈다.

마지막으로 용의자는 헤스턴에 위치한 엑셀 인더스트리로 이동해 주차장에서 한 여성에게 총격을 가한 뒤 건물 안으로 들어가 직원들을 향해 총기를 난사한 것으로 밝혀졌다.

용의자의 신원은 아직 파악 중이지만 일부 증언에 따르면 용의자가 회사 전 직원으로 최근 해고를 당해 앙심을 품고 범행을 저질렀을 가능성이 있다고 워싱턴타임스가 보도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