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제2의 이케아' 막아라…국내 유통 서랍장 안전성 조사

머니투데이
  • 세종=이동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7.24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산업부 국표원, 미국재료시험협회 전도시험 안전요건으로 조사

경기도 광명시 일직동 이케아 매장. / 사진=머니투데이DB
경기도 광명시 일직동 이케아 매장. / 사진=머니투데이DB
정부가 미국에서 어린이 사망사고를 일으킨 이케아 '말름 서랍장'으로 인해 소비자 불안이 높아짐에 따라 국내 유통 서랍장에 대해 안전성 조사를 실시한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국내 유통 중인 서랍장의 위해 우려가 제기됨에 따라, 안전성 조사를 조만간 실시할 예정이라고 24일 밝혔다.

이번 안전성 조사의 대상범위는 수입 제품을 포함해 시중에 나와 있는 모든 서랍장이다.

현행 가구 안전기준에 규정한 유해물질 안전요건 외에도 이케아 사태에서 문제가 된 전도시험 안전요건을 추가해 조사할 예정이다.

전도시험 기준은 어린이가 매달리는 가능성을 고려해 최근 안전요건을 강화한 미국재료시험협회(ASTM) 표준을 적용한다는 구상이다.

국표원은 안전성 조사 결과에서 위해사실이 확인될 경우 '제품안전 기본법'에 따라 수거 등 권고·명령 등을 바로 조치한다는 계획이다.

국표원 관계자는 "국내 유사 사고를 근본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ASTM 규격을 우선적으로 고려해 안전기준을 마련하고, 소비자단체·가구업계 등 이해관계자 의견 수렴절차를 거쳐 최종 확정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케아 말름 서랍장이 앞으로 넘어졌다는 보고는 지금까지 미국에서 41건이 접수됐다. 어린이 6명이 서랍장에 깔려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이케아는 미국에서 2900만개, 캐나다에서 660만개의 서랍장을 리콜하기로 한 바 있다.

국표원은 최근 이케아코리아에서 제출한 리콜 계획에 대해 무료 벽고정 서비스 확대를 포함하는 등 계획서를 보완할 것을 요구했다. 판매중지를 하거나 사업자가 판매를 하더라도 소비자가 서랍장 벽고정을 확실히 받을 수 있도록 위해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성정, 이스타항공 인수 유력…추가 베팅 우선매수권 행사할 듯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