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류중일 감독 "플란데, 쉽게 난타당할 공은 아닌 듯"

스타뉴스
  • 수원=심혜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7.24 17: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류중일 감독.
류중일 감독.
삼성 라이온즈 류중일 감독이 새 외국인 투수 요한 플란데에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류중일 감독은 24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리는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kt와의 경기를 앞두고 "이제 한 경기 봤지만 쉽게 난타당할 공은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전날 선발 등판한 플란데는 6⅓이닝 2피안타(1피홈런) 3볼넷 9탈삼진 2실점을 기록하며 KBO리그 데뷔전에서 첫 승을 챙겼다.

류중일 감독은 "물론 kt 주축 타자들이 빠진 부분도 플란데에게 유리했다"면서 "다음 등판은 넥센전이 될 듯 한데 좀 더 지켜봐야 할 듯 싶다"고 설명했다.

또한 류 감독은 플란데 투구에 있어서 한 가지 걱정하는 부분에 대해 밝히기도 했다. 바로 초구 스트라이크 비율이다. 류 감독은 "어제 플란데가 초구 스트라이크 잡는 것을 거의 못 봤다. 완전히 존에서 빠져 나가면서 어려운 승부를 한 점도 있다. 그 부분을 보완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의 초격차에 삼성이 당하다"…'美日 밀월' TSMC의 역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