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동아대 석당미술관, 21일까지 '한국의 조각가' 전시

머니투데이
  • 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0.15 12: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동아대학교 석당미술관이 전국 조각가들의 작품 100여 점을 모은 '2016 한국의 조각가' 전시를 오는 21일까지 제1·2전시실에서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부산지부회원 50명을 포함, 수도권과 지역 작가, 청년 작가들을 초청해 한국현대조각의 현주소와 미래를 조명하는 제4회 한국조각협회 부산지부전으로 마련됐다.

대표 작가로 서울 광화문 세종대왕상을 제작한 김명원 홍익대 명예교수가 참여했으며, 이 외에도 동아대 미술학과 출신 조각가들과 경북·전라도·충청도를 중심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작가들의 작품도 선보인다.

지역별 사람들의 삶과 정체성을 담은 지역 작가들의 다채로운 작품들은 관람객들에게 낯설면서도 친근한 예술 분야인 조각을 새롭게 보여준다는 평을 받고 있다.

한 김 한국조각가협회 부산지부장은 "지역 고유의 빛깔로 빚어낸 작품을 비교감상하다 보면 그 속에 사람이라면 누구나 가지고 있는 보편적인 '감성'을 발견할 수 있다"며 "전국 조각가들이 보내는 행복 메시지로 삶에 대한 위로와 평안을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람은 평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토·일요일 및 공휴일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무료로 가능하다.
동아대 석당미술관, 21일까지 '한국의 조각가' 전시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년 전 日에 급소 맞았던 삼성의 반격..."포토레지스트 개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