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ACL] 황선홍 감독 "승점 얻지못해 아쉬워.. 2차전 준비 잘할 것"

스타뉴스
  • 서울월드컵경기장=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2.21 22: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FC서울 황선홍 감독
FC서울 황선홍 감독
FC서울 황선홍 감독이 안방에서 승점을 얻지 못해 아쉬운 심정을 전했다.

FC서울은 21일 오후 7시 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중국 상하이 상강과의 '2017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F조 1차전서 0-1의 패배를 당했다. 이로써 FC서울은 안방에서 열린 조별리그 첫 경기서 승점 획득에 실패하며 아쉬운 출발을 했다.

FC서울은 후반 8분 역습상황에서 헐크에게 대포알 같은 왼발 슈팅으로 결승골을 내주며 아쉽게 패했다.

경기 종료 후 황선홍 감독은 "승점을 얻지 못해 아쉽다. 실점 이후 상황이 좋지 않았다. 페널티킥 이후 선수들이 더욱 쫓겼다. 빨리 잊어버리고 다음 경기를 준비하겠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중국 리그로 이적한 아드리아노 공백에 대한 질문에는 "좋은 선수임에는 분명하다. 하지만 떠난 선수에 대해 언급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한다. 조커 부재에 대해서는 있는 선수들을 이용해서 최적의 조합을 찾도록 하겠다"라고 답했다.

결승골을 기록한 헐크에 대해서는 "보셨듯이 매우 뛰어난 선수다. 협력 수비로 막아보려 했지만 매끄럽지 않은 부분이 있어 아쉬웠다. 2차전은 잘 준비하도록 하겠다"는 의견을 밝혔다.

공격 전개에 대해서는 "마지막 세밀한 부분에서 잘 되지 않아 아쉬웠다. 잔디 상태가 좋지 않아 공격 작업에 있어서 잘 마무리되지 않았다"고 되돌아봤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월부터 서울집값 급등? 납량특집 수준의 대폭락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