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역시 '강남구'…공동주택 지난해 약 '12%' 올라

머니투데이
  • 배규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4.27 15: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국토교통부
/사진제공=국토교통부
지난 한 해 서울 강남구의 공동주택 가격 상승률이 전국 평균의 약 3배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2017년 전국 공동주택 공시가격'에 따르면 지난해 서울 강남구의 공동주택 가격 상승률이 11.75%를 기록했다. 같은 기간 전국 평균(4.44%)의 약 3배에 달하는 수치다.

서울 서초구도 10.05% 올라 두 자릿수 상승률을 기록했다. 서초·강남·송파 강남 3구의 평균 상승률은 9.74%로 10%에 육박했다.

서울 평균 상승률은 8.12%로 전국 평균의 2배에 달했다. 강남 4구 내에서 송파구와 강동구는 상승률이 각각 6.73%, 6.6%로 서울 평균보다 낮았다.

연도별 가격변동률을 보면 강남권의 상승이 두드러진다. 서초·강남·송파 강남 3구의 공동주택 가격은 2013년 0.1% 상승에 그쳤으나 이후 △2014년 3.5% △2015년 7.31% △2016년 9.74%로 최근 3년간 연 평균 약 7% 올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종부세 6082만원→3126만원"…1주택자 세금, 2년 전으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