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동대, 창의융합설계 아카데미 개최

대학경제
  • 문수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7.07 15:1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동대학교는 오는 13~15일 교내에서 (사)나눔과기술과 공동 주최, 한동대 공학교육혁신센터가 주관하는 '소외된 90%와 함께 하는 창의융합설계 아카데미'를 개최한다.

이번 아카데미는 100여 명 대학생과 멘토가 모여 함께 공학 설계를 진행하며, 적정기술을 통해 현대 과학기술 혜택으로부터 소외된 사람을 돕자는 취지로 시작했다.

참가 학생은 개념 설계 단계까지 참여하며, 공학도뿐만 아니라 경영학, 생물학, 정보통계 등 다양한 전공의 학생들이 함께한다.

학생들은 아카데미 기간 4~5명이 한 팀이 돼 현지에서 적용할 수 있는 적정기술로 설계문제를 해결한다. 이를 통해 공학의 사회적 영향력 이해 증대, 공학설계능력 배양, 공학전공을 통한 사회봉사 정신 함양과 실천, 세계적 문제의 해결에 참여한다. 또한 기술뿐 아니라 경제와 사회 등 복합제적 이해와 협력을 경험한다.

이번 아카데미에서 학생들에게 주어진 과제는 모두 11개다.

△태양에너지를 이용해 오염된 물(바닷물 포함)을 먹는 물로 전환하는 방법, △식수장치 개발, △토양·식생 등 자연정화 시스템을 이용한 물 재이용 기술 개발, △제3세계 국가 산간지역 전력 보급, △라오스 특용작물 건조장치, △목질 제거 기계화 작업, △록타 나무 펄핑 머신의 성능 개선 및 저가격화, △록타 나무 채집을 돕는 도구 설계, △시각장애인·휠체어장애인들의 키오스크의 원활한 사용을 위한 기기 및 방안, △자폐 성향을 가진 사람들의 대인 활동을 도울 수 있는 기기 및 방안, △시각장애인 버스 탑승을 쉽게 하는 기기 및 방안 등이 있다.

이번 아카데미에는 학생뿐 아니라 연구자 및 실무 전문가도 참여한다. 이들은 튜터가 돼 학생들의 문제 해결을 위해 멘토링과 평가 및 강의를 제공한다.

2박 3일간 진행되며, 황성수 교수(한동대), 신현상 교수(한양대), 윤치영 교수(대전대) 강의와 그룹 활동, 포스터 발표가 펼쳐진다. 마지막 날에는 결과물을 발표하는 최종 보고회를 가진다.

특히 올해는 개최 10주년을 맞아 지난 1~9회 아카데미를 돌아보고 앞으로의 10년을 모색하는 아카데미 사진전과 포럼도 함께 개최한다.

용환기 센터장은 "아카데미를 통해 학생들이 현실감 있는 공학 설계를 하고 소외된 이웃들과 나눌 기회를 가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동대, 창의융합설계 아카데미 개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