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SK네트웍스, 日가전업체와 조인트벤처 설립

머니투데이
  • 안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3.15 08:5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SK네트웍스, 카도 지분 각 49%, 51% 보유…일본 미용 가전시장 공략

SK네트웍스가 일본 가전업체 카도와 조인트벤처(JV)를 설립하고 일본 미용 가전 시장을 공략한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14일 일본 도쿄 제국호텔에서 진행한 양사 계약 체결식에서 황일문 SK네트웍스 글로벌부문장(우측)과 노리유키 코가 카도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사진제공=SK네트웍스
SK네트웍스가 일본 가전업체 카도와 조인트벤처(JV)를 설립하고 일본 미용 가전 시장을 공략한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14일 일본 도쿄 제국호텔에서 진행한 양사 계약 체결식에서 황일문 SK네트웍스 글로벌부문장(우측)과 노리유키 코가 카도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사진제공=SK네트웍스
SK네트웍스 (4,725원 상승5 0.1%)는 일본 가전업체 카도와 조인트벤처(JV)를 설립하고 일본 미용 가전 시장을 공략한다고 15일 밝혔다.

황일문 SK네트웍스 글로벌부문장과 노리유키 코가 카도 대표는 전일 일본 도쿄 제국호텔에서 JV 설립 계약 체결식을 가졌다. JV 지분은 SK네트웍스가 49%, 카도가 51%를 보유한다.

2012년 설립된 카도는 프리미엄 공기청정기, 가습기, 제습기 등을 제조·판매하는 기업이다. 국내시장도 이미 진출했으며, 공기청정기 'AP-C700'는 AHAM(미국 가전협회)에서 CADR(Clean Air Deliver Rate: 청정 공기 공급률) 기준 세계 최고 등급을 받았다.

JV는 미용 가전 분야 중 헤어케어와 스킨케어에서 제품 라인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첫 진출 대상국은 일본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중장기적으로 SK매직과 상품기획 및 연구개발 인력을 교류해 양사의 역량을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