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월 2만원대 반려동물보험 출시된다

머니투데이
  • 전혜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8.02 15: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반려동물보험에 대한 참조순보험요율 산출 완료

월 2만원대 반려동물보험 출시된다
반려동물보험(펫보험) 표준모델이 마련돼 월 보험료 2만원대의 대중적인 신상품이 출시될 전망이다.

보험개발원은 반려동물 양육이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보험사의 상품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반려동물보험에 대한 참조순보험요율 산출을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참조순보험요율은 보험사의 경험통계 등을 토대로 보험개발원이 위험률을 산출한 것으로 보험사가 그대로 사용할 수 있어 통계가 부족한 위험군에 대한 상품을 만들 때 요긴하다. 특히 반려동물보험 상품 판매 경험이 없는 중소형사가 시장에 신규진입 할 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개발원이 만든 반려동물보험 참조순보험요율은 국내외 반려동물 진료비 분석 자료 등을 기초로 산출됐다. 반려견(개)과 반려묘(고양이)를 대상으로 연령별 치료비, 사망위로금, 배상책임 등을 담보하는 종합보험 형태로 보상비율은 50%와 70%, 자기부담금은 1만∼3만원이다.

예를 들어 4세 반려동물이라면 기본담보와 보험료는 수술 1회당 150만원(연간 2회 한도), 입원·통원 1일당 15만원(각 연간 20일 한도)을 보장하고 연간 보험료는 반려견 25만2723원, 반려묘 18만3964원이다. 한 달에 2만원 내외의 보험료로 입원과 수술 등을 보장받을 수 있는 셈이다. 다만 참조순보험요율은 사업비가 반영되지 않아 실제 보험료는 이보다 조금 비쌀 수 있다.

국내 반려동물보험은 연간 보험료 규모가 10억원 내외로 일본의 0.2%에 불과한 수준이지만 동물병원, 사료, 보험 등 반려동물 연관 시장은 빠른 속도로 커지고 있다. 보험개발원에 따르면 반려동물 연관 시장은 2027년 6조원대로 성장할 전망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국가대항전 된 반도체…"中 굴기 걱정하던 때가 나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