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어디 세워드릴까요" 묻자 택시기사 폭행한 조폭

머니투데이
  • 박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09.27 10: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삽화=임종철 디자인기자
/삽화=임종철 디자인기자
운전 중이던 택시기사를 폭행한 폭력조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27일 광주 서부경찰서는 서구 화정동 한 아파트 앞길에서 택시기사를 폭행한 혐의(특가법)로 A씨(30)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6일 밤 11시10분쯤 택시를 운전하던 B씨(21)가 목적지 근처에서 "어디쯤 세워드릴까요"라고 여러 번 묻자 주먹으로 B씨의 얼굴을 3차례 때린 혐의롤 받고 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