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국민대, 국제로봇 콘테스트서 대통령상·장관상 수상

대학경제
  • 권현수 기자
  • 2018.10.17 15:5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국민대학교는 소프트웨어학부 학술동아리 KOBOT 소속 학생들과 전자공학부 학술동아리 ELCO 소속 학생들이 최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8 국제로봇 콘테스트'에 참여해 'SoC Huro Competition' 부문에서 각각 대통령상과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한국과학기술원(KAIST) 외 9개 기관이 주관한 이번 대회는 정부 주도로 진행된 국내 최대의 로봇 경진대회이다.

'SoC Huro Competition' 부문은 카메라를 이용한 영상인식만으로 로봇 스스로 주변상황을 판단해 경기장에 설치된 장애물을 회피하는 경기다. 국민대 KOBOT팀은 제한시간 10분 중 5분 6초의 기록으로 모든 미션을 성공해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대통령상을 받았다.

KOBOT팀은 로봇의 정교한 동작 수행을 위해 주어진 상황을 정확히 인식하고 대처하는 로봇 상황 판단 알고리즘을 연구했으며, FPGA(field programmable gate array) 프로그래밍으로 영상 분석과정을 단축해 로봇의 속도를 향상했다.

김용태 소프트웨어학부 14학번 학생(KOBOT팀 회장)은 "팀원들과 함께 빠른 영상처리 기술과 효과적인 판단 알고리즘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로봇을 완벽히 제어하기 위해 평소에 많은 연구를 진행한 덕분에 현장에서 발생한 여러 돌발 상황에 적절히 대처할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지도를 맡은 우종우 국민대 소프트웨어학부 교수는 "학생들이 로봇 연구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기에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이 경험을 바탕으로 더 우수한 연구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