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화토탈, 사상 첫 4억달러 해외사채 발행..15억 몰려 '인기'

머니투데이
  • 안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1.20 15:1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수요예측서 92개 기관, 발행액 약4배인 15억달러 주문 몰려 인기…증설 재원으로 활용

한화토탈 충남 대산공장 전경
한화토탈 충남 대산공장 전경
한화토탈은 창사 이래 처음으로 4억 달러(약 4500억원) 규모의 해외사채를 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한화토탈의 해외사채는 아시아∙유럽 투자자(Reg S, 유로본드)가 대상이며 발행금리는 3.914%로 미국국채 5년물 금리에 140bp(이자율 계산 시 사용하는 최소단위, 1%는 100bp, 1bp는 0.01%) 가산된 수준이다.

쿠폰금리(약정금리)는 3.875%이며 5년 만기 고정금리로 발행됐다. 채권 발행 주관은 씨티글로벌마켓증권-SC증권-크레딧아그리콜 컨소시엄이 맡았다. 해외사채 발행일은 오는 23일이다.

한화토탈의 이번 해외사채 발행은 세계 경기 침체와 금리인상 기조, 석유화학산업의 전반적인 하향세에도 불구하고 투자자들로부터 높은 관심을 끌었다.

한화토탈은 채권 발행에 앞서 지난 2일 글로벌 신용평사가인 무디스와 스탠다드푸어스(S&P)로부터 각각 Baa1와 BBB의 신용등급을 받았고 전망 역시 '안정적'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수요예측에는 92개 기관투자자들이 참여해 발행액의 약 4배인 15억 달러 주문이 몰렸다.

한화토탈은 이번 해외사채를 통해 조달한 자금을 설비 투자 재원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한화토탈은 2020년까지 충남 대산공장에 총 1조4300억원의 투자를 결정하고 NCC(납사분해센터, 에틸렌 46만톤), 폴리에틸렌 40만톤, 폴리프로필렌40만톤 증설을 추진 중이다.

한화토탈 관계자는 "첫 해외사채 발행 성공으로 국내를 넘어 해외시장 투자자들에게 회사의 인지도와 신뢰도를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