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철도부품 국산화 한걸음… 648억 수입대체 효과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2019.07.21 1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국토부 연구개발로 개발한 핵심 부품 3개품목 SR이 구매키로… 해외진출 발판 마련

image
사진= 국토교통부
핵심 철도부품 3개 품목의 국산화가 이뤄졌다.

국토교통부는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과 국가 연구개발(R&D)로 국내기업이 개발한 철도부품을 고속철도 운영사 ㈜SR이 구매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총 3개 품목의 구매계약 체결 시 국산 철도부품의 해외진출 토대가 마련돼 약 648억원의 수입대체 효과가 기대된다. 중소기업이 개발한 부품도 있어 동반성장 가치도 실현하게 됐다.

진흥원은 실제 차량 시험 방안, 품목별 시험계획 등을 수립·시행한 후 올해 말 SR에 개발품 구매를 요청할 계획이다.

구매가 요청된 부품들은 오일댐퍼(2020년 8월, 개발사 만도), 윤축베어링(2020년 10월, 베어링아트), 자동연결기(2021년 5월, 유진기공) 순서로 입고된다. 각각 2개월 후 시험을 위해 실제 철도차량에 설치된다.

김기남 ㈜유진기공산업 이사는 "이번 협의가 국내·외 시장진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황성규 국토부 철도국장도 "중소기업은 부품시장에 진입해 수출 기회를 얻었고 운영사는 비용절감과 함께 원활한 부품공급처를 확보하게 됐다"고 밝혔다.

국토부와 진흥원은 2013년부터 철도기술연구사업을 추진, KTX-산천 국산화 등 1조7600억원의 매출성과를 달성했다. 철도 부품 강소기업 육성을 위해 지금까지 총 14개의 철도부품 R&D 과제를 진행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