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대유에이피, 대유플러스에 56억 규모 채무보증 결정

머니투데이
  • 김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8.01 17:14
  • 글자크기조절
대유에이피 (5,690원 ▲130 +2.34%)는 최대주주인 대유플러스에 56억7312만원 규모의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1일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의 13.73%에 해당한다. 채무보증기간은 2020년 8월7일까지 1년이다.

이는 대유플러스의 외국환 기한부 신용장 개설 400만달러(한도)에 대해 차입(한도)금액의 120%를 채무보증하는 건입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코로나 백신 구입에 쓴 돈 7조, 그 중 1176만회분 '폐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