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마술봉'으로 변신한 'S펜'…삼성 '갤노트10' 공개

머니투데이
  • 뉴욕(미국)=박효주 기자
  • 강미선 기자
  • 이상배 특파원
  • VIEW 37,969
  • 2019.08.08 05: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갤노트10 공개]진화된 S펜·역대 최대화면·혁신 카메라…고동진 사장 "삶을 즐기고 공유하는 법 달라질것"

image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이 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19'에서 '갤럭시노트10+'를 선보이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마술봉’으로 불황 넘는다.”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갤럭시노트10’(이하 갤노트10)이 베일을 벗었다. 갤노트의 핵심 기능인 ‘S펜’은 카메라를 조작하고 사람의 움직임까지 스마트폰을 원격 제어하는 ‘마술봉’으로 거듭났다. 화면은 역대 갤럭시 제품 중 최대로 커져 ‘대화면 원조’의 자존심을 지켰다.

삼성전자는 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글로벌 미디어와 파트너 등 4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 갤럭시 언팩 2019’를 열고 ‘갤노트10’을 공개했다. 갤노트10은 노트 시리즈 최초로 일반모델(6.3형)과 화면을 키운 플러스모델(6.8형) 2가지로 출시된다. 기술혁신에 제품 다변화로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불황을 타개하겠다는 삼성의 전략이다.

‘갤노트10’은 베젤이 거의 없는 ‘인피니티 디스플레이’에 실감나는 화질로 몰입감 있는 보는 경험을 제공한다. 전면 윈도우 중 스크린 비중이 94% 수준으로 역대 최대치다. ‘S펜’은 손글씨를 바로 디지털 텍스트로 바꿔주거나 사용자의 움직임에 따라 카메라를 조작하는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한다. 콘텐츠 크리에이터 등 동영상 세대를 겨냥해 카메라, 영상 편집 기능도 한층 강화됐다.

갤노트10은 아우라 글로우, 아우라 화이트, 아우라 블랙 등 총 3가지 색상으로 오는 23일부터 전세계 순차 출시된다. LTE, 5G(5세대 이동통신) 모델로 나오며 한국에는 5G모델로 나올 전망이다.

삼성전자 IM부문장 고동진 사장은 “갤럭시노트 시리즈는 스마트폰 기술 혁신을 선도해 왔다”며 “오늘날 사용자의 변화에 맞춰 한층 더 진화한 갤노트10은 일의 효율성을 높여줄 뿐 아니라 삶을 즐기고 공유하는 방법에도 변화를 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삼성전자는 마이크로소프트(MS)와 손잡고 개발한 노트북 '갤럭시북S'을 함께 공개했다. 삼성전자 모바일 기기와 MS 소프트웨어가 결합된 제품이다.
갤럭시노트10 아우라글로우. /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노트10 아우라글로우. / 사진제공=삼성전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