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근조한국언론'…조국 기자회견 시청자들 분노한 이유

머니투데이
  • 정단비 인턴
  • VIEW 640,304
  • 2019.09.03 07:5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같은 말을 반복'하는 한국 기자들 질문 수준에 대해 누리꾼들 회의감

image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의 질문을 들으며 물을 마시고 있다. /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2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기자회견 이후 양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근조한국언론이 등장했다.

조 후보자 기자회견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기자들의 질문에 대한 부정적 평가들이 올라왔다.

주로 "중복된 질문을 하는 기자들이 너무 많다","특종을 위해 특혜의혹을 사건에 대한 기본 사실도 숙지하지 않고 던진다" 등 특히 기자회견 내내 비슷한 질문들이 많이 나와 기자회견을 시청하기 답답했다는 의견들이 많았다. 이에 대한 여파로 '근조한국언론'이 상위 검색어에 올라간 것으로 보인다.
사진= 네이버와 다음 실시간 검색어 캡쳐본<br>
사진= 네이버와 다음 실시간 검색어 캡쳐본<br>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2일 오후 3시30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주제와 시간에 제한이 없는 무제한 형식으로 진행됐다. 기자회견은 3일 오전 2시13분까지 약 10시간43분 동안 진행됐다. 질문자는 100명(중복포함)에 달했다.

조국 후보자는 2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청문회가 열리길 오랫동안 기다렸는데 무산돼 무척 아쉽다"면서 "진실에 기초하여 이루어져야 할 후보자 검증이 의혹만으로 뒤덮여 끝날까 우려했다"며 기자회견을 연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