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준석, 이언주 삭발에 "시각적 충격은 받았다"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2019.09.11 09:1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BC '100분토론'서 "황교안 현충원 출정식과 비슷, 정치적 결단 아냐"

image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이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에 반발하며 삭발한 이언주 무소속 의원을 겨냥해 "시각적 충격은 받았다"고 했다.

이 최고위원은 지난 10일 방송된 MBC '100분 토론'에서 "이 의원 삭발식에 시각적 충격은 받았다"고 했다. 이와 함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현충원 출정식을 언급하며 "정치적 결단이 아니었고, 결기가 안 보였다"고 지적했다.

이날 이 최고위원은 문재인 대통령이 추석 직전에 조 장관의 임명을 재가한 것에 대해서는 "추석 사이에 반발 여론이 희석될 거라 판단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조 장관의) 임명부터 추석연휴까지 2~3일간의 짧은 기간이기 때문에, 야당 입장에서 전술적인 측면을 고려했다"고 말했다.

이날 '100분 토론'에서는 '조국 임명 강행, 정국 후폭풍은?"이라는 주제로 이 최고위원과 박원석 정의당 정책위의장, 정태근 전 한나라당 국회의원, 최민희 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이 토론을 펼쳤다.

이언주 무소속 의원이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항의하며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앞 계단에서 삭발식을 단행하고 있다. /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이언주 무소속 의원이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항의하며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앞 계단에서 삭발식을 단행하고 있다. /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앞서 이 의원은 지난 10일 국회 본청 앞 계단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강행에 항의하며 기자회견을 열고 삭발했다.

이 자리에서 이 의원은 "저항과 투쟁의 의미로 삭발을 결정했다"며 "많은 분들이 뜻을 함께 해주시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온갖 추악한 범죄와 비윤리에 둘러싸인 자가 개혁의 적임자라니 국민을 개돼지로 여기는 거 아니면 이럴 수 없다"며 문 대통령의 조 장관 임명 철회와 대국민 사과를 요구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