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태풍 '타파' 제주 앞바다에…전국 흐리고 비·바람

머니투데이
  • 이동우 기자
  • 2019.09.22 10:0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2일 남해안 태풍·풍랑 특보…23일부터 태풍 영향에서 점차 벗어나

image
22일 오전 7시 기준 17호 태풍 '타파' 예상 이동경로 /사진제공=기상청
폭우와 강풍을 동반한 제17호 태풍 '타파'(TAPAH)가 22일 아침 제주 서귀포 앞바다까지 다가왔다. 태풍 영향으로 전국은 흐리고 비가 올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타파는 이날 오전 6시 현재 제주 서귀포 330㎞ 해상에서 시속 20㎞로 북동쪽으로 이동하고 있다. 타파는 제주 동쪽 바다를 지나 밤 9시쯤 부산 남쪽 약 40㎞ 부근을 지나서 동해로 빠져나갈 전망이다.

강한 중형급 태풍 타파의 중심기압은 970hPa(헥토파스칼), 최대 풍속은 초속 35m(시속 126㎞)다. 초속 15m 이상 강풍이 부는 반경은 350㎞에 달한다.

태풍이 제주와 부산에 가장 근접하는 시간은 각각 오후 3시와 밤10시다. 제주와 남부에는 태풍 특보, 대부분 해상에는 풍랑 또는 태풍 특보가 발표됐다.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은 흐리고 비가 내릴 전망이다. 낮 기온은 17∼24℃로 전날보다 1℃가량 낮다. 제주도에는 시간당 30㎜ 이상의 비가 오는 것도 있겠다. 이날 오전 9시 기준 누적강수량은 △어리목(제주) 476㎜ △전남 보성 152.5㎜ △지리산(경남 산청) 203.5㎜ 등이다.

기상청은 오는 23일부터 점차 태풍의 영향에서 벗어날 것으로 봤다. 23일 오전까지 전국이 흐리다가 오후부터 서쪽 지방부터 차차 맑아져 24일은 전국이 맑을 전망이다.

23일 오전까지 예상 강수량은 △강원영동·경상·전남·제주·울릉도·독도 100∼250㎜(제주도 일부, 경상동해안 400㎜ 이상) △경기남부·강원영서남부·충청도·전북·북한 20∼70㎜(강원영서남부 일부, 충북, 전북 일부 100㎜ 이상) △서울·경기북부·강원영서북부 5∼40㎜ 등이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