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We'll be back' 9번째 촛불 "검찰개혁·공수처 설치"

머니투데이
  • 김훈남 기자
  • 정경훈 기자
  • 2019.10.12 20:0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범국민연대, 12일 서초동 일대서 9번째 촛불집회, 공수처 설치 등 검찰개혁 목소리…노무현 전 대통령 영상도

image
제9차 검찰개혁 촛불문화제가 열린 12일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에서 시민들이 '조국 수호·검찰개혁'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뉴스1
조국 법무부 장관 수사를 규탄하고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대규모 촛불집회가 12일 서울 서초동 검찰청사 앞에서 열렸다.

서울 서초동 서울고검 청사 앞 반포대로와 지하철 2호선 서초역, 교대역 일대를 가득 메운 참가자들은 검찰개혁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 등을 촉구했다. 또 조국 장관과 그 가족에 대한 검찰 수사를 규탄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사법적폐청산 범국민 시민연대(범국민연대)'는 이날 오후 6시부터 서울 서초역 사거리에서 '제9차 검찰개혁 촛불문화제'를 개최했다. 주최 측은 이날 집회를 마지막으로 당분간 촛불집회를 열지 않을 계획이다.

검찰 개혁 결과를 보고 다시 집회를 열수 있다고 밝힌 주최 측은 이날 집회 이름을 '최후통첩'으로 정했다. 집회 구호 역시 영화 터미네이터 시리즈 명대사를 인용한 '위 윌 비 백'(We'll be back, 우리는 돌아온다)로 삼았다. 기대에 상응하는 검찰개혁안을 내놓지 못할 경우 다시 돌아오겠다는 다짐을 담은 구호다.

이날 집회는 첫 공연을 시작으로 가로 10m, 세로 8m짜리 대형 천막에 '조국수호, 검찰개혁' 글씨를 쓰는 퍼포먼스와 판소리 공연, 태극기 되찾기 퍼포먼스 등으로 구성됐다. 또 집회 중간에 노무현 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 조국 장관 등의 모습을 담은 영상을 틀었고, 참가자들이 "노무현"과 "문재인", "조국"을 연호하기도 했다.

제9차 검찰개혁 촛불문화제가 열린 12일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에서 시민들이 '조국 수호·검찰개혁'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뉴스1
제9차 검찰개혁 촛불문화제가 열린 12일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에서 시민들이 '조국 수호·검찰개혁'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뉴스1
사회를 맡은 개그맨 노정렬씨는 "국회의원이 공수처를 잘 설치하도록 구호를 외쳐보겠다"며 '국민의 명령이다. 공수처를 설치하라'는 구호를 선창했다. 이어 음식평론가 황교익씨와 개그맨 강성범씨 등 유명인사와 일반 시민 발언으로 이어졌다.

노씨의 소개로 연단에 오른 황교익씨는 "문재인 정부가 출범할 때 '사람이 먼저다'를 내세웠는데 조국 장관과 가족들에 대한 검찰권력을 보면 사람이 먼저가 아니다"라고 꼬집었다.

황씨는 이어 "검찰의 권력남용을 엄중히 해야 한다"며 "사람이 먼저인 세상을 만들어 달라"고 발언했다.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을 비판했다 고소를 당했다고 밝힌 양이삼 목사는 "검찰과 목사는 일란성 쌍둥이처럼 비슷하다"며 "범죄를 저질러도 처벌받지 않고 누구에게도 견제받지 않는다"고 외쳤다.

양 목사는 "검찰은 권력을 놓지 않으려고 발악하고 목사는 아들에게 교회를 물려주려 악을 쓴다"며 "검찰과 교회를 반드시 개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기독교인 전체가 부패하지 않은 것처럼 유능하고 때 묻지 않은 검사가 있다"며 "그분들을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날 집회에서의 충돌과 사건사고 예방을 위해 94개 중대, 5600여명을 현장에 배치했다.

한편 우리공화당 역시 이날 서초경찰서부터 국립중앙도서관까지 조국 장관 사퇴 촉구 집회를 열었다. 우리공화당 집회 참가자들은 태극기와 성조기를 든 채 △조국 구속 △정경심 구속 △문재인 탄핵 등 구호를 외쳤다.

반대집회 참여자 최모씨(30)는 "조국 장관의 사노맹(남한사회주의노동자연맹 사건) 이력은 자유민주주의인 한국의 이념과 맞지 않다"며 "조국 장관 아내가 피의자로 조사받는 데도 여전히 감싸는 것 보면 문제가 있다"고 밝혔다.

이와 별개로 '전국대학생연합고죽규탄촛불행동위원회'는 이날 오후 6시 서울 종로구 마로니에공원에서 조국 장관 사퇴촉구 집회를 열었다. 개천절인 3일에 이어 두번째로 대학생 200여명이 자리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