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숙명여대, 지역주민 위해 매주 금요일 소규모 클래식 음악회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0.18 10: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권형진 기자 = 숙명여대가 가을을 맞아 지역 주민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소규모 클래식 음악회를 개최한다. 숙명여대 캠퍼스타운사업단은 지난 4일부터 12월13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5시 용산전자랜드 신관 랜드홀에서 100석 규모의 음악회인 'L.L.A. 뮤직 콘서트'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숙명여대 재학생과 졸업생들이 준비한 이번 공연은 '가을녘 음악을 노래하다', '모차르트를 찾아서', '한 발짝 다가오는 클래식' 등을 주제로 현악콘서트, 목관 콘서트, 금관 앙상블, 성악과 피아노 독주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캠퍼스타운사업단 관계자는 "용산의 상징과도 같은 전자랜드의 활성화와 젊은 연주자 양성을 위해 다양한 테마와 콘셉트의 음악회를 선보이게 됐다"며 "용산지역 주민들이 생활 가까이에서 부담 없이 클래식을 보고 듣고 감상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숙명여대는 서울시 캠퍼스타운 사업 참여대학으로서 지난해부터 용산구 관내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문화 창조, 청년 일자리 생성 등을 목표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숙명여대 캠퍼스타운사업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대재해법 시행 한국은 안가요" 외국인 임원들도 손사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