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국감현장]한상혁 "넷플릭스와 국내 OTT 역차별 해소문제 찾겠다"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2019.10.21 19:3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박성중 의원 "엄청난 트래픽 유발하면서 세금 한푼 안내···韓 국민만 봉으로 보는 듯"

image
넷플릭스 로고 / 사진제공=넷플릭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이 최근 국내 시장에서 급성장 에 있는 글로벌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넷플릭스와 국내 기업 간 역차별 해소 방안을 찾아보겠다는 뜻을 전했다.

21일 국회에서 진행된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방통위 종합감사에서 한 위원장은 "최근 국내 시장 급성장으로 엄청난 동영상 데이터 트래픽을 유발하고 있지만 국내에 사업장이 없다는 이유로 법인세와 망 이용대가를 한 푼도 내지 않고 있다"는 박성중 자유한국당 의원의 지적에 대해 이 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넷플릭스가 한국 국민만 봉으로 보는거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며 "방통위에서 제재방안을 마련하든지, 아니면 반대로 국내 기업들을 지원하는 방안을 생각해 봐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한 위원장은 "역차별 해소방안을 찾고 있다"며 "세금 문제는 기획재정부와 논의를 해야 될 것 같다. 방통위도 할 일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2019 모바일 컨퍼런스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