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한·중·일 "개방형 혁신으로 세계농업 선도"

머니투데이
  • 세종=정혁수 기자
  • 2019.11.10 16:3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농림축산식품부 주최, '한중일 미래농업 심포지엄' 열려…각국 스마트농업 기술현황 공유

image
지난 8일 서울 한국교총 MW컨벤션에서 열린 '한중일미래농업심포지엄'에서 윤동진 농식품부 농업생명정책관, 오경태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장, 김홍상 한국농촌경제연구원장, 김상선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장 등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농기평
농림축산식품부가 최근 서울 한국교총 MW컨벤션에서 마련한 '한중일 미래농업 심포지엄'에서 참석자들은 3국간 '개방형 혁신(Open Innovation)'을 통한 경쟁력 강화를 강조했다.

올해 처음 열린 이 행사는 국가간 경계를 허물고 이노베이션으로 농업 연구에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상선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KISTEP) 원장의 기조강연과 안동혁 일본 농업식품산업기술총합연구기구 책임연구원, 천리밍(陳黎明) 중국 농업대학교 교수, 이인복 서울대 교수가 '아시아 3국의 농식품 과학기술 현주소'를 주제로 한 토론이 이어졌다.

또 각국의 농식품 과학기술의 혁신을 위한 정책적 과제를 함께 논의했다.

윤동진 농식품부 농업생명정책관은 "4차 산업혁명시대의 농업은 인공지능(AI), ICT 첨단기술을 총결집한 첨단산업으로 진화하고 있다"며 "한·중·일 3국이 각국의 첨단 ICT를 기반으로 세계농업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한 차원 높은 오픈 이노베이션을 구현하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