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휴림로봇, AI 로봇 테미 초도물량 완판 "내년 2000대 판매 계획"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2019.11.13 10:0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편리한 인공지능·텔레프레전스·자율주행 서비스…고객 취향 저격

image
휴림로봇 (880원 상승29 -3.2%)은 지난 10월 공식 론칭한 퍼스널 로봇 ‘테미’가 출시한지 한 달여 만에 초도물량 100대를 완판했다고 13일 밝혔다.

일반 고객뿐만 아니라 다양한 산업군에 걸친 기업 및 서비스 제휴 파트너까지 신규 고객을 확보해 2차로 추가 250대를 연말까지 판매할 예정이다. 또 내년에는 스마트홈, 병원, 리테일, 교육, 전시, 보안 등 특화된 B2B(기업대기업) 사업에 집중해 총 2000대를 판매할 계획이다.

‘테미’는 인공지능(AI)과 모빌리티, 비디오 세가지 핵심기술이 결합된 로봇이다. 일상에서 태블릿, AI 스피커, 사운드 시스템, 리모컨, 여러가지 디바이스 기능을 핸즈프리로 편하게 이용할 수 있어 업계의 관심이 높다.

또 테미는 안드로이드 OS를 사용하고 있는 오픈 플랫폼으로 다양한 형태의 AI 서비스를 탑재할 수 있고 고객 맞춤형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이를 바탕으로 최근 SK텔레콤과 국내 AI 기반 로봇 사업제휴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공동개발에 들어갔으며, 향후 ‘테미’ 로봇을 통해 SK텔레콤의 누구(NUGU)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B2C뿐만 아니라 B2B시장까지 판매 확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테미 앱이 설치된 스마트폰으로 원격조정이 가능한 ‘테미’는 네트워크가 있는 어떤 장소에서든 자동 음성인식 및 대화가 가능하다. 선명한 영상 통화 서비스를 제공해 동시에 한 장소에 있는 것처럼 몰입형 경험을 실현시킨다.

이밖에 고성능 자율주행과 인공지능 서비스 및 안내, 에스코트, 배달·운송, 보안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스마트홈, 스마트오피스 등 다양한 영역에서 서비스 구현이 가능하다.

휴림로봇 관계자는 "앞으로 고객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테미만의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은 물론 시연회 및 체험행사 등 다양한 시도를 통해 고객과의 접점을 늘려나가겠다"고 말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천지發 '코로나19' 쇼크 현실로…하루새 505명 확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