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오세훈, 김세연 불출마 선언에 "아까운 사람들만 희생"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
  • 2019.11.18 08:0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난 17일 페이스북에 "겸손하고 유능하고 바른 사람, 얼마나 답답하면 이런 결단을 했겠나"

image
오세훈 전 서울시장/사진=이동훈 기자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김세연 자유한국당 의원의 불출마 선언에 대한 안타까움을 내비쳤다.

오 전 시장은 지난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거야 원! 아까운 사람들만 희생한다"는 글을 올렸다.

그는 "앞으로 우리가 해야 할 일들이 참으로 많은데, 겸손하고 유능하고 바른 사람이, 얼마나 답답하면 이런 결단을 했겠나 싶다"라며 "이 숭고한 뜻이 울림이 되어, 전기가 마련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죄파 독재 종식, 정권탈환, 희망의 대한민국!"이라며 "김세연 의원님, 존경하고, 사랑합니다!"라는 응원을 남겼다.

앞서 김 의원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예고에 없던 기자회견을 열고 불출마를 선언했다. 그는 "한국당은 이제 수명을 다했다", "존재 자체가 역사의 민폐" 등의 표현을 쓰며 당을 향한 강도 높은 비판을 남겼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