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엑소 찬열, 건물주 됐다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기자
  • 2019.12.05 07:3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엑소(EXO) 찬열(왼쪽부터), 세훈, 카이, 첸, 백현, 수호가 지난 2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넷플릭스 영화 '6 언더그라운드' 그린카펫 행사에 참석해 화려한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사진=뉴스1
보이그룹 엑소 멤버 찬열이 재력을 과시했다.

지난 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엑소 멤버인 첸이 스페셜 MC를 맡고 수호, 백현, 찬열, 카이, 세훈이 출연했다.

찬열은 "나는 개인 활동보다 재테크로 돈을 벌고 있다"며 "두 달 전에 건물주가 됐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저축과 청약까지 꾸준히 하고 있다"며 "최근엔 게임에 빠져서 멤버 전원에게 노트북을 선물했다. 백현이 가장 먼저 노트북을 가져가더라"고 덧붙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수호가 복근을 공개하는 등 멤버들의 매력 어필도 이어졌다. 세훈과 백현은 데뷔 전 회사가 지어준 예명으로 '세울, 관우'가 될 뻔했다는 후일담도 공개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