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황인범·나상호 골' 한국 대표팀, 홍콩에 2-0 승리

머니투데이
  • 김주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2.11 22:2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전반 45분 황인범 프리킥 선제골…후반 36분 나상호 헤딩 추가골

11일 홍콩을 상대로 선취골을 넣은 뒤 기뻐하는 황인범. /사진제공=대한축구협회<br>
11일 홍콩을 상대로 선취골을 넣은 뒤 기뻐하는 황인범. /사진제공=대한축구협회<br>
한국 축구대표팀이 황인범의 프리킥 골과 나상호의 헤딩골을 앞세워 홍콩을 2대 0으로 제압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FIFA 랭킹 41위)은 11일 저녁 부산아시아드경기장에서 열린 홍콩(FIFA 랭킹 139위)과 2019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구 동아시안컵) 조별예선 첫 경기에서 2대0 승리를 거뒀다.

전반 종료 직전 나온 황인범의 프리킥 골로 균형을 깬 한국은 후반 36분 나상호의 추가골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한국은 승점 3점을 먼저 챙겼다.

이날 한국은 최전방에 김승대를 내세웠고 2선에 문선민, 김보경, 나상호를 배치했다. 중앙 미드필더는 황인범과 손준호가 맡았고 4백 수비라인은 박주호-김민재-권경원-김태환이 지켰다. 골키퍼로는 구성윤이 나섰다.

경기는 초반부터 한국이 주도권을 가져갔지만 득점 기회를 잡지는 못했다. 전반 19분 황인범이 왼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대를 빗나갔다. 홍콩은 전반 26분 빠른 역습을 시도, 제임스 하가 슈팅했지만 골대 밖으로 나갔다.

부상도 나왔다. 전반 38분 김승대가 상대 골키퍼와 충돌한 뒤 통증을 호소했고 전반 42분 이정협으로 교체됐다.

후반전 16분에는 문선민 대신 윤일록이 투입됐다. 추가골은 후반 36분에 나왔다. 황인범이 올려준 코너킥을 김보경이 헤딩으로 패스했고 나상호가 골문으로 방향을 틀어 골로 연결했다.



');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