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영상]전재산 29만원 전두환, 12·12 40주년에 20만원짜리 밥 먹은 사연

머니투데이
  • 김소영 기자
  • 이지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2.13 05:51
  • 글자크기조절

'12·12 사태' 40주년인 12일 전두환 전 대통령과 군사 쿠데타 주역들이 서울 강남에 위치한 고급식당에서 1인당 20만원 상당의 점심식사를 했다.

임한솔 정의당 부대표에 따르면 전 전 대통령과 정호용, 최세창 등은 고급 샥스핀을 곁들여 낮 12시부터 오후 2시까지 오찬을 즐겼다.

임한솔 정의당 부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전 전 대통령이 대화의 상당 부분을 주도하는 가운데 큰 소리로 와인잔을 부딪히며 굉장히 밝고 화기애애한 분위기였다"며 "12·12 당일이라는 것을 잊은 듯이 축하하는 분위기였다"고 전했다.

임 부대표는 "식사를 마치고 전두환에게 다가가 정의당 부대표임을 밝혔더니 '그런데?' 라고 해서 '12·12 당일인 만큼 오늘은 자숙하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느냐', '기념 오찬은 부적절하지 않느냐'고 물었더니 동석자가 제 입을 틀어막았다"고 말했다.

정의당이 공개한 영상에서 알츠하이머를 앓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전 전 대통령은 지난달 7일 공개된 '골프장 영상' 속 모습처럼 건강하고 기력이 넘쳐 보인다. 당시의 생생한 상황을 짧은 영상으로 재구성했다.

12일 낮 서울 강남의 고급 식당에서 오찬을 즐기는 전두환 전 대통령의 모습. /사진제공=정의당
12일 낮 서울 강남의 고급 식당에서 오찬을 즐기는 전두환 전 대통령의 모습. /사진제공=정의당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농산물값 뛰고 택시비 1000원↑…난방비 폭탄이 끝 아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