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봉주, 금태섭 지역구 출마 시사… "빨간점퍼 민주당, 위험"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VIEW 22,946
  • 2020.01.13 13:2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정봉주 전 의원 2018-03-27 / 사진=이동훈 기자 photoguy@
최근 복당한 정봉주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이 금태섭 민주당 의원의 지역구인 서울 강서갑에 출마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13일 정 전 의원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BJ TV'에 올린 글에서 "더 파란 강산을 만들기 위해 봉도사의 출격이 임박했다"면서 "K선거구의 K후보에게 도전할 듯"이라고 했다.

그는 또 "빨간 점퍼 민주당?"이라며 "민주당을 대표하는 국회의원을 최소한 '파란 점퍼'를 입어야 한다. 내부의 적이 가장 위험한 법"이라고 했다. K선거구는 서울 강서갑, K후보는 금 의원으로 해석된다.

금 의원은 다양한 이슈에 대해 여당 의원들과 다른 목소리를 내면서 문재인 대통령·여당 지지층들에게 '미운 오리'로 자리매김했다.

금 의원은 지난달 30일 여권이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법안의 국회 본회의 표결에서 여당 의원 중 유일하게 기권표를 던졌고,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태 때는 조 전 장관을 향해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 같은 금 의원의 튀는 행보에 대해 호평도 나오지만 여당 지지층 사이에선 일종의 '반여권 인사'로서 당에서 처분이 필요하다는 주장까지 나왔다. 지난해 5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글에도 이 같은 시각이 담겼다. 글쓴이는 "프랑스혁명 당시 반혁명 인사들을 참수했듯 촛불혁명에 의해 탄생한 현 정부는 가차없이 금 의원을 제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로나19' 쇼크 현실로…하루새 505명 늘어 총 1766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