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美 신규 실업자 2천명 늘었다…예상보단 양호

머니투데이
  • 뉴욕=이상배 특파원
  • 2020.02.14 05:0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미국의 신규 실업자 수가 다시 늘었다.

13일(현지시간) 미 노동부 발표에 따르면 지난주 미국의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20만5000건으로 전주 대비 2000건 증가했다.

다만 시장 예상치의 중간값인 21만1000건에는 못 미치는 수준이다.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늘어난 것은 그만큼 고용시장 상황이 나빠졌음을 뜻한다.

그러나 절대적 수준으로 볼 때 여전히 미국의 실업률은 3%대 중반으로 최근 50년 동안 가장 낮은 수준에 머물러 있다.

4주 평균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전주와 같은 21만2000건으로 집계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