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국토부, '스마트 철도안전관리 컨퍼런스' 18일 개최

머니투데이
  • 권화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2.17 11: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국토부, '스마트 철도안전관리 컨퍼런스' 18일 개최
사물인터넷과 빅데이터 스마트 기술을 철도 안전관리에 활용하기 위한 다양한 논의가 이뤄진다.

국토교통부는 18일 오후 2시 경기도 판교 테크노 밸리에서 '스마트 철도 안전관리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행사는 스마트 기술의 수요처인 철도운영기관의 스마트 기술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공급처인 민간기업이 보유한 스마트 기술이 현장에 확대 적용될 수 있도록 마련됐다.

국토부 주최로 한국철도시설공단‧한국철도공사‧한국사물인터넷협회가 공동 주관하며 철도운영기관과 스마트 기술 관련 민간 기업 등 총 2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철도 운영기관인 한국철도공단‧한국철도공사‧서울교통공사가 소관 철도시설‧차량 등에 대한 스마트 기술 활용현황과 향후 도입계획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SK 텔레콤, KT, LG 유플러스, 삼성 SDS 등에서 인공지능, 정보통신기술 융합,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등 스마트 기술에 대한 최신 동향과 철도 분야에 대한 활용방안을 제시한다.

강희업 국토부 철도안전정책관은 "첨단 기술은지속적으로 개발되고 있으나 수요‧공급자 간의 정보교류‧논의 등이 부족해 필요한 기술이 현장에 적시성 있게 적용되지 못하는 측면이 있다"며 "4차 산업 기술이 철도안전의 각 분야에 도입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