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과자도 온라인으로' 오리온, 온라인 매출 전년대비 92%↑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11 08:5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과자도 온라인으로' 오리온, 온라인 매출 전년대비 92%↑
오리온은 지난 2월 온라인 매출이 전년 동월 대비 92%, 전월 대비 15% 성장했다고 11일 밝혔다. 최근 재택근무자, '집콕족'이 늘면서 과자도 쿠팡·G마켓 등 온라인 채널을 통해 구매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난 영향이다.

제품별로는 최근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진 아이들 간식용으로 인기가 좋은 '초코파이情', '후레쉬베리', '카스타드' 등 파이류가 전체 매출의 27%를 차지하며 가장 많이 판매됐다. 이어 집에서 영화를 보거나 맥주 등을 마실 때 가볍게 곁들이기 좋은 '촉촉한 초코칩', '꼬북칩', '포카칩' 등 비스킷, 스낵류의 인기도 높았다.

특히 파이 제품의 경우 온라인에서 손쉽게 주문해 집으로 배송 받아볼 수 있는 편리함을 바탕으로 박스 단위로 구매하는 경향도 나타났다. 더불어 가성비를 높이고, 집에서 취식하는 다양한 상황에 맞추어 '실속팩', '대용량팩' 등으로 다양하게 제품을 구성한 것도 온라인 매출 성장의 요인으로 꼽힌다.

오리온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영향도 있었지만, 과자를 온라인으로 구매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수요가 최근 1년간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다"며 "다양한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온라인 구매에 적합한 제품 구성과 판매 채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