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로나19로 승객 급감..공항철도 3개월간 운행중단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3.30 20:2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인천공항=뉴스1) 구윤성 기자 = 3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이 한산하다. 2020.3.30/뉴스1
(인천공항=뉴스1) 구윤성 기자 = 3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이 한산하다. 2020.3.30/뉴스1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승객이 크게 줄자 공항철도가 직통열차를 3개월간 중단한다.

30일 공항철도에 따르면 코로나 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면서 공사는 다음달 1일부터 6월30일까지 3개월간 서울역과 인천공항을 오가는 직통열차와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의 운행을 중단하기로 주무부처인 국토교통부와 협의를 마쳤다.

이같은 결정은 코로나19 여파로 항공업계가 사실상 '셧다운' 위기에 처해 공항철도 여객이 급감한 영향이다. 이달 16일부터 22일까지 공항철도 직통열차를 탑승한 승객은 하루평균 248명에 불과했다. 이는 전년 일평균 5402명과 비교해 95.4%가 급감한 상황이다.

또 이같은 승객 감소에도 서울역과 인천공항까지 직통열차 운행 수도 하루평균 26회 운영해왔다는게 공항철도의 설명이다. 직통열차 운행 중단에 따라 서울역 지하 2층에 있는 도심공항터미널도 함께 운영을 중단하게 된다.

공항철도는 서울역 도심공항터미널에 입주한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진에어, 제주항공, 티웨이항공, 이스타항공 등 6개 항공사에 공문을 보내 이같은 사실을 알렸다. 공항철도 측은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위기 경보 '심각' 단계가 지속하거나 항공 여객이 회복할 경우 운행 중단 기간을 조정할 예정이다.

다만 공항철도의 일반열차는 정상적으로 운행한다. 일반열차의 운행은 평일과 주말 각각 158회와 148회 운행된다. 특히 인천공항과 김포공항의 이용객이 줄면서 이달 16일부터 22일까지 하루 이용객은 14만6700명에 달하지만 지난해 일평균 이용객 25만5530명과 비교하면 42.6%가 감소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