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퇴직연금 200조 시대' 수익률 4년 만에 2%대 진입

머니투데이
  • 방윤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05 12:4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퇴직연금 연도별 수익률 및 총비용부담률 등 /표=금융감독원, 고용노동부
퇴직연금 연도별 수익률 및 총비용부담률 등 /표=금융감독원, 고용노동부
퇴직연금 수익률이 최근 4년 만에 처음으로 2%대를 넘어섰다.

고용노동부와 금융감독원이 5일 발표한 ‘2019년 퇴직연금 적립금 운용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퇴직연금 연간 수익률은 2.25%로 1 년 전보다 1.24%p(포인트) 상승했다. 수익률이 2%대에 진입한 건 2015년 2.15%를 기록한 뒤 4년 만이다.

퇴직연금 상품에는 원리금보장형과 실적배당형으로 나뉘는데 실적배당형의 수익률이 전체 퇴직연금 상품의 수익률을 견인했다.

지난해 실적배당형의 수익률은 6.38%였다. 이는 마이너스 수익률을 기록한 전년과 비교해 10.2%p 오른 수치다. 금감원 관계자는 “특히 글로벌 증시와 해외 채권시장이 강세를 나타내면서 해외펀드가 실적배당형 수익률 상승을 이끌었다”고 밝혔다. 원리금보장형 수익률은 1.77%를 기록했다. 전년 1.56%와 비교해 0.21%p 상승했다. 2018년 9월 새롭게 편입된 저축은행 예·적금과 수수료 할인 확대 등이 영향을 줬다는 분석이다. 저축은행 예·적금은 지난해 6조9000억원으로 원리금보장상품의 3.6%, 전체 예·적금의 7.9%를 차지했다.

금융회사가 퇴직금 관리·운용 등 대가로 떼어가는 수수료(총비용부담률)는 0.45%였다. 전년과 비교해 0.02%p 하락해 평년 수준으로 돌아갔다. 퇴직연금의 최근 5년·10년 간 연환산 장기수익률은 각각 1.76%, 2.81%로 계산됐다.
퇴직연금 연도별 적립금 및 증감률 등 /표=금융감독원, 고용노동부
퇴직연금 연도별 적립금 및 증감률 등 /표=금융감독원, 고용노동부

지난해 말 퇴직연금 적립금은 221조2000억원으로 퇴직연금제도 도입 이후 처음으로 200조원을 돌파했다.

퇴직연금 적립금은 △2016년 147조원 △2017년 168조4000억원 △2018년 190조원 등으로 꾸준히 증가했다.

제도유형별로는 확정급여형(DB형)이 138조원으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확정기여형(DC형)·IRP특례(기업형 퇴직연금)에 57조8000억원, 개인형퇴직연금(IRP)에 25조4000억원이 각각 쌓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환율 카드 뽑아든 중국…위안화 '12년만에 최저'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