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5시 사전투표율 10.93%…유권자 10명 중 1명 "투표완료"

머니투데이
  • 김예나 인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4.10 17:0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가 실시된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 출국장에 설치된 사전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투표를 위해 줄지어 서 있다.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가 실시된 10일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 출국장에 설치된 사전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투표를 위해 줄지어 서 있다.
4.15 총선의 사전투표율이 지난 총선보다 2배 이상 높은 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오후 5시 기준 국민 10명 중 1명이 투표를 마쳤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오후 5시 기준 전국 유권자 4399만4247명 중 480만7946명(10.93%)이 사전투표를 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전투표율은 역대 전국 단위 선거 중 최고치 수준이다. 2016년 총선의 사전투표율은 첫날 동시간대 기준 현재의 절반 정도인 4.97%였다. 2017년 대선과 2018년 지선 때는 각각 10.60%, 7.90%를 기록했다.

선관위에 따르면 오후 5시 기준 투표율이 가장 높은 지역은 전남(16.76%)이었다. 같은 호남권에 속하는 전북(15.73%), 광주(14.0%) 투표율도 못지 않았다. 대구 지역은 9.19%로 가장 낮은 투표율을 보였다.

사전투표율이 '신기록'을 세운 데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영향이 컸다는 분석이 나온다. 많은 사람이 몰릴 본투표 당일을 피해가려는 이들이 적지 않다는 지적이다.

사전투표는 10~11일 이틀간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뤄진다. 모든 유권자는 신분증을 지참하면 자신의 주소지와 상관없이 전국 3508개 투표소에서 투표할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