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공주대 원성수 총장, 취임 1주년 맞아...대학발전에 '총력'

대학경제
  • 임홍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31 20:2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공주대 원성수 총장, 취임 1주년 맞아...대학발전에 '총력'
공주대학교 원성수(사진) 총장이 31일 취임 1주년을 맞았다. 지난해 5년 간의 총장부재 사태를 종식하고 구성원 직선에 의해 제7대 공주대 총장에 임명된 지 1년이 흐른 것이다.

원 총장은 취임과 동시에 학내외의 다양한 갈등을 원만히 해소하면서 화합을 도모하고, 침체된 분위기를 빠르게 추스르며 안착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그는 취임 1년 동안 학내 안정화와 캠퍼스 간 균형발전, 정무활동 강화로 대학의 위상 제고와 예산의 획기적 증액, 충남과 세종을 대표하는 거점 국립대로의 성장을 위해 바쁜 일정을 보냈다.

또한 코로나19 사태에도 적절히 대응하면서 안전한 캠퍼스를 유지하고 있는 등 대학의 위기관리 능력도 보여줬다.

이외에도 원 총장은 장애 고등학생을 위한 전문 직업학교인 부설 특수학교를 대학 내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이를 통해 전문화한 현장 맞춤형 인력을 양성하고, 기숙형 특성화 특수학교에서 교육을 받길 원하는 전국의 학생·학부모에게 양질의 특수교육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원 총장은 "도내 15개 시군과 적극적인 교류와 소통을 진행하면서 정부청사가 입지한 세종시와 가장 인접한 국립대로써 그 장점을 극대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충남지역의 열악한 의료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의대 설립도 계획 중"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향후 대학 예산 2000억 시대를 열고 완성단계인 중장기 발전계획을 바탕으로 제3주기 대학기본역량진단에 철저히 대비하겠다"며 "미래 유비쿼터스 Tri 캠퍼스를 구축해 아름답고 혁신적인 캠퍼스를 조성하는데 남은 임기를 집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