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GC녹십자 "항암신약 GC1118 임상, 기대이상 효과 확인"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1 09: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GC녹십자 "항암신약 GC1118 임상, 기대이상 효과 확인"
GC녹십자 (387,000원 상승21000 5.7%)가 표적 항암 신약 ‘GC1118’의 임상 1b/2a상(NCT03454620) 중간 결과를 미국 임상종양학회(ASCO) 연례회의에서 발표했다.

1일 GC녹십자에 따르면 목암생명과학연구소와 공동개발 중인 GC1118는 전이성·재발성 대장암 신약으로, 대장암 환자의 과발현 된 상피세포성장인자 수용체(EGFR, epidermal growth factor receptor)를 타깃하는 표적 항암제다.

이번 연구는 기존 항암화학요법과의 병용투여 임상을 통해 GC1118의 안전성과 항암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진행됐으며 지난달 29일(현지시간) 열린 ASCO에서 결과발표가 이뤄졌다.

약물의 최대내약용량(MTD)과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설계된 임상 1b상에서 데이터 분석이 가능한 환자 10명 중 종양의 크기가 30%이상 감소한 부분관해(PR)가 3명 발생했다. 평균 무진행생존기간(PFS)은 12개월로 나타났다.

GC녹십자는 임상 1b상의 결과를 바탕으로 GC1118과 폴피리(FOLFIRI)의 병용투여 항암 효과를 확인하기 위한 임상 2a상을 진행하고 있다.

임상 2a상에 참여한 29명의 환자 중 9명에 대한 초기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4명의 부분관해 발생으로 44.4%의 객관적 반응률(ORR)을 확보했다. 이는 31.7%로 예측했던 결과 대비 고무적인 반응률로 GC1118의 효능 기대치를 높인 결과라고 GC녹십자는 설명했다.

김진 GC녹십자 의학본부장은 “비록 임상 초기 단계이지만 기대 이상의 항암 효과를 확인했다”며 “1차 치료에 실패한 환자가 사용할 수 있는 2차 치료제 개발을 위해 후속 임상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