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강희태 롯데 부회장, 롯데자산개발도 이끈다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29 17:0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앞두고 롯데자산개발 조직과 사업 재정비…이광영 대표 롯데미래전략연구소로 이동

강희태 롯데쇼핑 / 사진제공=롯데쇼핑
강희태 롯데쇼핑 / 사진제공=롯데쇼핑
강희태 롯데그룹 유통BU장(부회장)이 롯데자산개발 대표를 겸직한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앞두고 롯데자산개발 조직과 사업을 재정비하는 차원이다.

롯데자산개발은 29일 주주총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롯데자산개발은 "강희태 롯데그룹 유통BU장이 롯데자산개발 대표이사로 겸직하며 유통BU차원의 시너지 창출과 미래사업 방향성에 대해 진두지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강 부회장은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한 사업방향 조정과 뉴노멀에 걸맞은 조직 개편 등 오프라인 유통사업의 생존 전략을 새롭게 짤 예정이다.

롯데자산개발은 사업 재정비를 통해 코로나 19로 인한 위기상황을 조기에 극복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또 수익구조개선은 물론 장기적 그룹 차원의 시너지 극대화 방안을 새롭게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2017년부터 롯데자산개발을 이끌어 온 이광영 대표이사는 롯데미래전략연구소로 자리를 옮긴다. 롯데자산개발 관계자는 "이 대표가 그동안 롯데에서 쌓아온 다양한 부동산 개발사업 및 MD 경험을 바탕으로 그룹 사업에 기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