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美 2분기 경상수지 적자 200조원…12년래 최대

머니투데이
  • 뉴욕=이상배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19 06: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美 2분기 경상수지 적자 200조원…12년래 최대
코로나19(COVID-19) 사태의 여파로 미국의 2/4분기 경상수지 적자가 12년 만에 최대 수준으로 치솟았다.

18일(현지시간) 미 상무부는 발표에 따르면 올 2/4분기(4월~6월) 미국의 경상수지 적자는 작년 동기 대비 52.9% 급증한 1705억 달러(약 200조원)에 달했다.

이는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인 2008년 3/4분기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당초 시장 전문가들이 예상한 1579억 달러를 웃도는 수준이기도 하다.

코로나19 사태로 미국산 상품과 서비스의 수출이 급감한 것이 경상수지 적자 확대의 주된 원인으로 지목됐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