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국제수사' 곽도원 "김상호와 수중입맞춤? 질감 생생" 폭소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5 16:3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국제수사 김상호/쇼박스 © 뉴스1
국제수사 김상호/쇼박스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국제수사' 곽도원과 김상호가 수중 입맞춤신이라 불린 인공호흡신에 대해 이야기했다.

곽도원은 25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국제수사'(감독 김봉한) 언론시사회에서 "부드러운 입술 등 생생하게 기억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다시 하고 싶지 않은 기억이다. 생생하게 기억나는 질감에 대해"라며 "우정을 위해 친구 목숨을 위해 그 정도 질감은 감내해야 한다 생각한다. 다신 경험하고 싶지 않은 질감"이라고 말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김상호는 "도원이와 키스한 걸 아까 알았다"며 "키스할 때 우리도 모르게 버릇이 나온다. 즐거웠다. 한번 즐거웠음 됐다"고 너스레를 떨어 좌중을 폭소케 했다.

한편 '국제수사'는 난생처음 떠난 해외여행에서 글로벌 범죄에 휘말린 촌구석 형사의 현지 수사극으로 곽도원, 김대명, 김희원, 김상호가 출연한다. 오는 29일 개봉.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