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울산시GW산단 공사 발파 암석 매각… 공사비 10억 원 절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9 09:5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터널굴착공정 발파 암석 7만 2231㎥ 공개 매각

울산 GW일반산단 조성 현재 모습(울산시제공)© 뉴스1
울산 GW일반산단 조성 현재 모습(울산시제공)© 뉴스1
(울산=뉴스1) 손연우 기자 = 울산시 종합건설본부는 지더블유(GW)산단 진입도로 개설공사 터널굴착공정 등에서 발생하는 발파 암석 7만 2231㎥을 골재선별·파쇄업체를 대상으로 공개 매각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매각으로 인한 사토처리비와 원석 판매수익 등 총 10억 원의 공사비를 절감해 시 재정에 기여하게 됐다.

또 암석을 단순 사토하지 않고 매각해 자원을 재활용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뒀다.

시는 그동안 토목공사 과정에서 발생한 발파 암석을 대부분 성토 현장 및 관련업체 등에 무상 공급해 왔다.

하지만 이번에 나온 발파암석의 경우 재활용가치가 충분하다고 판단해 공개 매각을 추진했다.

매각된 발파 암석은 아스콘, 레미콘 등 재활용 골재로 재활용될 예정이다.

'지더블유(GW)산단 진입도로 개설공사'는 국·시비 등 총 25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되는 사업이다.

양산시 용당동에서 온양읍 내광리까지 길이 2.39km, 폭 8~13m 규모로 2020년 3월 착공해 2022년 8월 준공 예정이다.

준공이 완료되면 경사와 굴곡이 심한 도로의 기하구조 개선을 통해 지더블유(GW)산업단지의 원활한 물류수송과 지역주민의 통행 불편해소는 물론 지역간 균형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