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두산DMI, 한전과 '수소드론 송전선로 점검사업' 글로벌 협력

머니투데이
  • 최민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7 09:3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두산DMI, 한전과 '수소드론 송전선로 점검사업' 글로벌 협력
두산모빌리티이노베이션(DMI)은 한국전력공사 전력연구원(전력연)과 '수소드론을 활용한 송전선로 점검사업' 분야에서 해외시장 발굴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26일 경기도 용인에 있는 DMI 본사에서 열린 협약식엔 이두순 DMI 대표, 이정빈 전력연 부원장 등이 참석했다.

두 기관은 2시간 이상 비행이 가능한 DMI의 수소드론에 전력연의 송전선로 자율점검 드론 운용기술을 접목하고 특허 기술과 영업 네트워크를 공유할 계획이다.

송전선로는 비정상적인 처짐이나 나무의 성장에 따른 선로 침해 등을 막기 위해 주기적인 점검이 필요한 전력설비다. 최근엔 사람을 대신해 드론으로 송전선로를 점검하기도 하지만, 비행시간이 20분 안팎인 일반 배터리 드론은 배터리를 자주 교체해야 해서 작업 효율이 떨어진다.

이두순 DMI 대표는 "DMI의 수소드론 하드웨어와 전력연의 드론 운용 소프트웨어를 결합해 안전과 효율을 높인 획기적인 솔루션을 글로벌 시장에 내놓을 것"이라며 "친환경·고효율 에너지원인 수소를 활용해 고객이 원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가치를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