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朴보다 못한 文" '서울대생 글'에 "서울대 ㅉㅉㅉ" 찬성 2200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639
  • 2020.11.28 09: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6

화난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비난여론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1월20일 청와대에서 화상으로 개최된 2020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0.11.20/뉴스1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1월20일 청와대에서 화상으로 개최된 2020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0.11.20/뉴스1
"이제 서울대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시대는 끝난거 아닌가? 이제는 사람 하나하나가 중요한 시대지" (찬성 3485/비추천1167)

"서울대라고 다 총명한거 아니구나…"(찬성 2241/비추천 1945)


서울대학교 학생들의 온라인 커뮤니티에 "박근혜 정부가 최악의 정부라고 욕해서 미안합니다"라며 현 정부를 비판하는 글이 올라온 것이 기사화되자 돌연 서울대가 비난을 받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자들로 추정되는 누리꾼들이 이 글에 반발하면서 벌어진 일로 보인다.

지난 27일 '스누라이프'에는 한 익명의 글쓴이가 '박근혜 대통령님, 미안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에서 13가지 항목에 걸쳐 박근혜 정부와 문재인 정부를 비교했다.

글쓴이는 "두 집 살림한다고 채동욱(전 검찰총장) 잘랐을 때 욕했었는데, 이번에 사찰했다고 윤석열(현 검찰총장) 찍어내는 걸 보니 그건 욕할 것도 아니었다는 걸 알았습니다. 미안합니다"라며 최근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 논란을 거론했다.

이어 "미르, K스포츠(재단) 만들어서 기업 돈 뜯는다고 욕했었는데 (환매 중단 사태로 이어진 펀드 사기 사건들인) 옵티머스, 라임을 보니 서민 돈 몇조 뜯는 것보다 기업 돈 몇천억 뜯어 쓰는 게 훨씬 나은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라고 했다.

또 "문체부 공무원 좌천시켰다고 욕했었는데 '원전 안 없애면 죽을래'라는 얘기했다는 거 보니 그래도 그건 정상적인 인사권의 범위에 있었던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라고도 덧붙였다.

글쓴이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자녀의 입시 비리 의혹도 언급했다. 그는 "최순실 딸 이대 입학하게 압력 넣었다고 욕했었는데, 조국 아들딸 서류 위조하는 거 보니 아시안게임 금메달은 그나마 성실히 노력해서 대학 간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라고 했다.

부동산 문제도 등장한다. 글쓴이는 "(박근혜 정부) 최경환 부총리가 나와서 집 사라고 할 때 욕했었는데, (문재인 정부에서) 국민은 집 사지 말라고 하면서 집값, 전셋값은 계속 올리는 거 보니 당시에 집 사란 건 서민을 위한 선견지명의 정책이었던 것 같습니다. 미안합니다"라고 비꼬았다.

이 글이 기사화되면서 대형 포털에 격론장이 벌어졌다. 관련 기사에 "역쉬 서울대 어른들이 부끄럽습니다 죄송합니다"(찬성 2363 비추천 644)는 댓글이 달리는 한편 "그 좋은 머리로 생각하는 방식이 참으로 ㅉㅉㅉ"(찬성 2241 비추천 1945)하는 댓글도 달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